아이데미아의 홍채 인식 알고리즘, NIST가 수행한 국제 벤치마크 테스트서 1위 차지

2020-04-07 15:08 출처: IDEMIA

아이데미아의 홍채 인식 알고리즘이 NIST가 수행한 국제 벤치마크 테스트서 1위를 차지했다

쿠르베부아, 프랑스--(뉴스와이어) 2020년 04월 07일 -- 아이데미아(IDEMIA)의 알고리즘이 홍채 인식 성능을 평가하는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의 벤치마크 테스트 ‘IREX 10’에서 업계 1위를 차지했다.

이는 한쪽 눈만 사용한 홍채 인식의 정확도가 가장 높다는 뜻으로 글로벌 증강 신원 확인 업계의 글로벌 리더인 아이데미아가 생체 신원 확인 시장에서 점한 선도적 지위를 방증한다. 홍채 인식 시스템은 데이터베이스에 등록된 신원 증명서를 검색하고 신원이 일치하는지 여부를 알려주는 시스템이다.

장-크리스토프 퐁되르(Jean-Christophe Fondeur) 아이데미아 최고기술책임자는 “IREX 10의 결과는 1980년대 초부터 시작된 생체 신원 확인 연구 분야에서 아이데미아가 확립한 리더십과 기술력을 방증하며 아이데미아의 기술이 얼마나 발전했는지 다시 한번 일깨워준다”며 “아이데미아는 지난 40년 동안 정확도와 상호운용성의 극적인 개선을 이끌었다는 점에서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다중-생체 신원 확인은 안면인식과 마찬가지로 한번 보기만 하면 되는 편의성을 무기 삼아 점점 더 인기를 끌고 있다. 아이데미아의 홍채 인식 알고리즘은 전 세계 인식 관리 시스템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는 핵심 기술이다. 예를 들어 12억 인구를 자랑하는 인도의 아드하르(Aadhaar, 주민등록증)에 아이데미아의 알고리즘이 적용되었고 싱가포르와 아부다비가 맞닿은 국경에서도 활용되고 있다. 이동형(On The Move, OTM) 기술에도 임베디드가 가능하다.

홍채 인식은 사기방지 및 보안 측면에서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인증 솔루션이기도 하다. 딥러닝과 인공지능 분야에서 장기간에 걸쳐 쌓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아이데미아의 홍채 인식 기술은 지문 및 손금 인식용 생체 신원 확인 알고리즘 중에서 최상의 성능을 자랑한다. NIST가 수행한 성능 평가에서 꾸준히 1위에 오른 배경이다.

NIST 벤치마크 테스트 ‘IREX 10’ 개요

미국 상무부 산하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는 기술과 측정, 규격 자료를 제공해 다양한 제품과 기술에 영향을 미치는 동시에 혁신과 산업 경쟁력을 촉진한다. NIST의 개방형 벤치마크 테스트인 IREX 10은 이미지 그룹(Image Group)의 생체 신원확인 연구소에서 시행되며, 50만명의 홍채 이미지와 알고리즘을 활용해 전 세계 개발자들이 홍채 인식 매칭 소프트웨어를 제안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아이데미아(IDEMIA) 개요
 
증강 신원확인 분야 세계 선도 기업 아이데미아는 일반 시민과 소비자들이 물리적 공간과 디지털 공간에서 일상의 중요한 행위들(결제, 연결, 여행 등)을 수행할 수 있는 신뢰할 만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신원의 보안을 유지하는 것은 우리가 살고 있는 현대 사회에서 일을 수행하는데 필수적인 사항이 됐다. 회사는 증강 신원확인 기술을 옹호함으로써 개인이나 물체 등 모든 것을 위해 언제 어디서나 보안이 중요할 때면 이 기술자산을 생각하고 생산하며 사용하고 보호하는 방식을 혁신한다. 회사는 개인 정보와 신뢰성을 보장할 뿐 아니라 세계 금융, 통신, 신원확인, 치안, 사물인터넷(IoT) 부문의 고객을 위해 안전하고 인증되며 입증된 거래를 보증한다. 아이데미아는 전 세계에서 1만3000여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으며 180개국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www.idemia.com) 참조, 또는 트위터(@IdemiaGroup) 팔로우.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200406005250/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