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메디칼, 북미 최대 영상의학회 ‘RSNA 2020’에서 버추얼 뮤지엄 공개

2020-11-30 10:00 출처: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버추얼 뮤지엄

RSNA 2020 - Sneak Preview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1월 30일 --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캐논 메디칼시스템즈(이하 캐논)가 현지 시각으로 11월 29일부터 12월 5일까지 개최되는 북미 최대 영상의학회 ‘RSNA 2020’에 골드 스폰서로 참가해 전 세계 영상의학 전문의, 방사선사 및 헬스케어 종사자를 대상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최신 기술들을 소개하고 다채로운 강연과 라이브 세션을 선보인다.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이번 RSNA에서 캐논은 글로벌 캠페인 “Made Possible”을 테마로 한 버추얼 뮤지엄(Virtual Museum)을 운영한다. 버추얼 뮤지엄은 캐논이 처음 선보이는 플랫폼으로, 흡사 실제 박물관에 온 것 같은 느낌이 들게 한다.

뮤지엄은 강연장(Auditorium)과 각 제품별(CT, Ultrasound, MR, Angio 등) 갤러리로 구성돼 있다. 강연장에서는 KOL Theater가 운영되며 캐논의 인공지능(AI) 관련 최신 기술을 경험한 전 세계 강연자들의 임상 경험을 공유하는 AI 인사이트 세션이 진행된다.

각 아트 갤러리에는 제품, 영상, 기술이 전시돼 있으며 지정된 시간에 라이브 데모를 보여주기 때문에 캐논 장비를 사용해보지 않은 고객도 온라인으로 간접 체험할 수 있다. 캐논은 버추얼 뮤지엄을 통해 헬스케어 IT 솔루션 Automation Platform도 처음 선보인다.

이 밖에도 Lunch and Learn 세션, AI Showcase 등 다양한 콘텐츠로 전 세계 의료진과 최신 지견을 나누고 풍부한 임상 경험을 공유한다.

캐논 메디칼 김영준 대표는 “캐논의 헬스케어 리딩 기술을 웹 플랫폼을 통해서라도 한국 의료진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 특히 캐논 본사가 준비한 새로운 웹 플랫폼이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과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캐논의 버추얼 뮤지엄은 11월 30일 오픈하며 모든 갤러리는 무료로 방문할 수 있다. 사전 예약을 통해 각 장비 전문가들의 자세한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 개요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리아는 세계적인 의료기기 제조 업체인 캐논 메디칼시스템즈 코퍼레이션의 한국 법인으로 CT, MRI, 초음파, X-ray 및 Angio 시스템 등의 영상 진단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Made for Life’라는 경영 이념을 바탕으로 의료진과 환자에게 최적화한 영상 진단 장비를 연구, 개발해 인류의 건강과 헬스케어 산업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