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존클라우드-셀키, 클라우드 멀티오믹스 기반 바이오마커 분석 파이프라인 사업화 협력 협약

2021-07-26 11:40 출처: 메가존클라우드

왼쪽부터 셀키 이남용 대표, 메가존클라우드 조원우 대표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26일 -- 디지털 서비스 전문기업 메가존클라우드(대표 이주완 조원우)는 인공지능 기반 멀티오믹스 분석 플랫폼 기업 셀키(Cellkey)와 클라우드 멀티오믹스 기반의 바이오마커 분석 파이프라인 사업화를 위한 협력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앞으로 질병 조기진단과 맞춤 치료 및 바이오 의약품 개발을 위해 필요한 당단백질, 단백질 분석 그리고 유전체 및 대사체와 연계한 네트워크 분석 가속화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 자동화된 멀티오믹스 데이터 분석 파이프라인을 함께 구축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동 사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2019년 5월 창업한 셀키는 당과 단백질을 일원화해 분석하는 당단백질 기술을 바탕으로 단백질 분석의 혁신을 주도하고 있는 바이오테크 스타트업이다. 독보적인 단백질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유전체와 대사체를 연계한 멀티오믹스 데이터 분석 파이프라인을 구축하고 2025년까지 세계 최대 수준의 암 관련 멀티오믹스 데이터 DB를 확보해 다양한 암의 조기진단과 치료를 위한 바이오마커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이 목표이다.

셀키는 SpAC9 이라는 자체 데이터 분석 파이프라인을 개발해, 기업, 연구소 등을 대상으로 단백질과 당단백질 분석 서비스 및 데이터 분석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으며, 또한 넷타겟 등 파트너와 함께 단백질과 유전자 연계 분석을 통한 암 관련 바이오마커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멀티오믹스 데이터 파이프라인을 확장하기 위해 국내외 바이오 기업, 연구소, 대학, 대학병원 등과 공동연구 기반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고 셀키 측은 밝혔다.

양사 협력을 통해 셀키가 보유한 멀티오믹스 분석 역량과 메가존클라우드의 클라우드와 플랫폼 기술 역량 결합을 통해 기존보다 수십 배 빠르게 멀티오믹스 분석 결과를 확보해 개인별 맞춤 진단 및 치료 대중화를 가속화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를 기반으로 양사는 국내 제약, 바이오, 의료 시장 외에도 일본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으로도 함께 진출할 계획이다.

셀키 이남용 대표는 “메가존클라우드와의 플랫폼 사업화 협력을 통해 암 조기진단 및 치료를 위한 바이오마커 개발을 가속할 수 있는 클라우드 인프라와 자동화된 멀티오믹스 데이터 분석 파이프라인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을 염두에 둔 협력관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존클라우드 조원우 대표는 “바이오테크놀로지 분야는 디지털 기술 활용을 통한 파괴적 혁신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분야다”며 “단백질 및 당단백질 분석 분야 전문성을 보유한 셀키와의 이번 파트너십은 메가존클라우드가 바이오테크놀로지 및 라이프사이언스 고객을 위한 핵심 인더스트리 플랫폼과 디지털 서비스 오퍼링을 확보하고 국내 및 글로벌 바이오 분야의 신규 시장으로 진출하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존클라우드는 최근 디지털 기술의 빠른 진화와 기업 고객들의 다변화된 디지털 요구사항을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핵심 역량과 제공 서비스 중심으로 사업 부문을 재편했다. 6월 말 세일즈포스 벤처스로부터 투자 유치와 함께 비즈니스 현업 부문과 인더스트리 고객의 디지털 최적화를 위한 비즈니스 플랫폼과 SaaS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기반으로 신속한 비즈니스 성과 창출에 초점 맞춘 디지털 비즈니스 서비스 부문을 론칭했다. 메가존클라우드는 지난해 메가존을 포함한 관계사들과 1400여 명의 클라우드 전문가와 함께 54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고, 올해에는 7000억원을 예상하고 있다. 국내와 더불어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베트남, 홍콩 등 해외 현지 법인도 운영 중이다.

메가존클라우드 개요

메가존클라우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인 1400여 명의 클라우드 전문 인력과 함께 클라우드 사업을 차세대 핵심 사업으로 성장 시켜 나아가며 ‘클라우드 이노베이터(Cloud Innovator)’를 지향하고 있다. 1998년 창립 이래 IDC, 호스팅 사업에서 수년간 노하우를 쌓아왔다. 메가존을 비롯한 관계사들과 함께 2020년도에는 54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메가존클라우드는 국내를 비롯해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베트남, 홍콩 등 해외 현지 법인들을 통해 아시아 최대 규모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